인디아나 존스 게임 총정리

게임라이프/소감 2008.05.20 08:30 Posted by 페이비안
인디아나 존스 4: 크리스탈 해골의 왕국 개봉에 즈음하여 그 동안 등장했던 인디아나 존스 관련 게임들을 정리해보았습니다. 많은 이들이 기억하는 어드밴처 명작 최후의 성전을 비롯하여 참으로 많은 게임들이 나왔는데, 그 중에는 명작도 있고 괴작도 있네요. 영화의 개봉에 앞서 인디아나 존스의 지난 발걸음을 돌이켜 보는 차원에서 즐겁게 읽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1. Raiders of the Lost Ark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82년

플랫폼: Atari 2600

개발사: 아타리

제작사: 아타리

장르: 어드밴처








인디아나 존스 1편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게임으로 당시 아타리 2600 시스템의 한계 내에서도 인디아나 존스라는 프랜차이즈의 컨셉을 심플하면서도 독특한 게임성으로 승화시킨 명작으로 평가되고 있다. 게임 속에서 인디는 카이로에 위치한 고대 신전에 들어가 여러 위험을 피해 필요한 아이템들을 수집하여 최종적으로는 잃어버린 성궤를 찾는 것이 목적. 게임 디자이너를 맡았던 하워드 스캇 워쇼(Howard Scott Warshaw)는 이 게임의 성공을 계기로 스티븐 스필버그에게 E.T의 게임화를 요청 받아 개발에 착수하지만, 아타리의 재정 악화와 무리한 개발 스케줄로 인해 E.T는 게임 역사상 최악의 작품 중 하나로 남게 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시 그래픽 기준으로는 미려한 편


 

 게임플레이 역시 당시 기준으로는 세련된 편

 

2. Indiana Jones and the Temple of Do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85

플랫폼: 아케이드

(이후 Amiga, Amstrad CPC, Apple II, Atari ST, Commodore 64, DOS, MSX, ZX Spectrum, NES 등으로 이식됨)

개발사: 아타리 게임즈

제작사: 아타리 게임즈

장르: 플랫폼/스크롤 파이터

 








아타리 스탠다드 I 형식으로 개발된 최초의 아케이드 게임들 중 하나로 유괴된 아이들을 구출하고 탈취된 보물을 되찾아 미궁을 탈출하는 영화의 스토리에 기반한 구성을 갖추었다. 당시로서는 드물게 게임 내에서 캐릭터들의 음성이 (매우 짧게나마) 지원되었다. 탄광에서 아이들을 구출하고 미궁에서 보물을 찾는 부분은 플랫폼 형식으로, 중간에 탄광에서 미궁에 이르는 광도를 따라 석탄차를 모는 스크롤 형식이 가미되었다. 게임에서 인디에게 주어진 무기는 채찍 하나, 적들이나 장애물에 딱 한 번 정도만 견딜 수 있고 다음에는 바로 죽게 되어 난이도 선택지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꽤나 어려운 게임으로 평가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이틀에서 인디의 모습이... 지못미!


3. Indiana Jones and the Last Crusade: The Action Gam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92

플랫폼: Genesis/Megadrive, Amiga, Amstrad CPC, Atari ST, Commodore 64, DOS, Game Boy, Game Gear, MSX, NES, Sega Master System, ZX Spectrum

개발사: Tiertex Design Studios

제작사: 루카스아츠, U.S. Gold Ltd.

장르: 액션, 어드밴처, 아케이드








이 게임은 대부분의 게이머들이 익히 잘 아는 그 게임이 아니라, 최후의 성전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퍼즐이 혼합된 액션 게임이다. 영화의 내용에 따라 콜로라도의 십자가, 방패, 아버지의 다이어리를 찾아 나서는 내용이 콜로라도, 베네치아, 오스트리아, 독일군 비행선, 숨겨진 신전 등을 배경으로 한 4개의 스테이지에서 펼쳐지며, 기본적으로 사이드 스크롤 방식의 게임플레이가 전개된다. 그러나 게임 자체의 그래픽, 사운드, 게임플레이가 전체적으로 그닥 훌륭한 수준이 아니었거니와, 모두가 다 기억하는 바로 그 최고의 그래픽 어드밴처 게임에 밀려 그다지 좋은 평을 받지는 못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DOS 버전. 각 버전마다 그래픽이 약간씩 다르다.

 

* 저는 루카스 아츠 게임을 찾다가 이 게임을 잘못 구해서 참 어리둥절했던 훈훈한(?) 추억이 있습니다. 어째서 공략집이랑 게임 내용이 다른거냐. -_-;;;

 

4. Indiana Jones and the Last Crusade: The Graphic Adventur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89년

플랫폼: DOS, Amiga, Atari ST, Macintosh, FM Towns, Amiga CDTV

개발사: 루카스필름 게임즈

제작사: 루카스필름 게임즈

장르: 어드밴처 게임

 







어드밴처 게임의 전성기였던 80~90년대에서도 원숭이섬의 비밀과 함께 최고의 게임들 중 하나로 기억되는 명작. 기본적으로 영화의 진행을 거의 대부분 따르고 있지만 새롭게 도입된 IQ(Indy Quotient)라는 개념 덕분에 게이머의 선택에 따라 약간씩 다른 전개에 엔딩까지 조금씩 다르게 진행할 수 있었다. 영화 자체가 원래부터도 유쾌한 개그적 요소들이 포함되어 있었지만, 게임 속에서 인디를 비롯한 캐릭터들의 위트 넘치는 대사들은 영화 이상의 몰입도와 재미를 선사했다. 매니악맨션이 SCUMM을 사용한 그래픽 어드밴처의 기본을 확립했다면, 인디아나 존스 3에서 look과 talk 명령어, 그로 인한 지문 선택지가 추가되는 등의 세련미가 더해져서 그 다음으로 SCUMM 궁극의 게임인 원숭이섬의 비밀이 탄생할 수 있었다고 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나도 훌륭했던 과거 그래픽 어드밴처 전성기의 영광


당시로서는 그야말로 획기적인 그래픽과 탄탄한 플롯, 그리고 재기발랄한 대사들 덕분에 1992년에는 영화와는 별개로 Indiana Jones and the Fate of Atlantis라는 게임 오리지널 스토리를 가진 속편이 등장하였으며, 한 열성팬에 의해서 Indiana Jones and the Crown of Solomon이라는 비공식 속편도 만들어지고 있다. Crown of Solomon 홈페이지에서는 2007년 업데이트를 끝으로 아직 데모만 올라와 있는 상황. 

 

* 지금까지도 인디가 등장하는 게임이라면 저를 포함한 대부분의 게이머가 (행복한 표정과 함께) 이 게임을 떠올리곤 합니다. 저는 제대로 된 성배 찾는 법을 잘 모르고 진행했다가, 친구랑 한 밤에 모든 성배를 다 시도하면서 인디가 급속히 늙어가는 장면을 수십번 봤었던 행복한(?) 기억이 있네요.

 

5. Indiana Jones and the Last Crusade (Taito)

 

발매연도: 1991년

플랫폼: NES

개발사: Taito

 

Indiana Jones and the Last Crusade 영화를 바탕으로 한 NES(패미콤)용 게임으로, 플랫폼 장르와 모터사이클 레이싱, 퍼즐, 그리고 어드밴처 장르가 혼합된 형식의 구성을 보여준다. 인디 역의 해리슨 포드나 시니어 역의 숀 코네리의 비트맵 이미지가 게임 내에서 사용되었다는 점이 특징.

사용자 삽입 이미지

 

6. Indiana Jones: The Pinball Adventure

 

발매연도: 1993년

플랫폼: Williams WPC (DCS)

제작사: Williams

 

환상특급이나 스타트랙 등 영화 프랜차이즈를 모티브로 한 핀볼 게임 시리즈인 WNS의 슈퍼핀 시리즈의 하나로 DCS 사운드 시스템을 통해 영화의 사운드가 구현되었다. 원작 영화 시리즈 1,2,3편에 기반한 12개의 모드를 순서대로 클리어하는 핀볼 게임. 총 12,716대가 팔렸다니 그닥 크게 재미를 본 건 아닌 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7. Indiana Jones and the Fate of Atlantis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92년

플랫폼: DOS, Amiga, FM Towns, Apple Macintosh

개발사: 루카스아츠

제작사: 루카스아츠

장르: 어드밴처 게임

 








루카스아츠의 어드밴처 게임 속편으로 영화에 기반한 것이 아닌, 오리지널 스토리와 개선된 그래픽, 전작보다 강화된 스토리 분기점 등을 통해 한 층 발전된 모습을 보여준 게임이다. 스토리는 1939년 세계제2차대전 전야에서 시작하여, 우라늄보다 더 강력한 에너지를 가진 금속, 오리칼큠(Oricalcum)을 얻기 위해 아틀란티스를 찾아 나서는 나치 세력들과 이들의 음모를 저지하려는 인디아나 존스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으며, 게이머의 선택에 따라 인디와 소피아가 협력하여 퍼즐을 푸는 Team Path, 인디 혼자서 어려운 퍼즐을 해결하는 Wits Path, 그리고 퍼즐 대신에 격투 장면이 자주 등장하는 Fist Path 중 하나의 루트로 아틀란티스에 이를 수 있다. 전편인 최후의 성전과 마찬가지로 소피아를 구하느냐 그렇지 않느냐에 따라 서로 다른 엔딩에 이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딩 크레딧에는 앞으로 아주 젊은 인디가 등장할지도 모른다는 언급으로 이후 TV 시리즈로 방영된 The Young Indiana Jones Chronicles에 대한 힌트도 들어가 있었다. 음성 지원된 CD-Rom 버전이 1993년에 발매되었으며, 인디3와 마찬가지로, Indiana Jones and the Fountain of Youth나 Fate of Atlantis 2 팬 메이드 속편이 전개되기도 했다. Indiana Jones and Iron Phoenix라는 이름으로 루카스아츠에서 공식 속편이 기획되었으나 1995년에 개발이 취소되고 코믹북으로만 등장했다.

 

8. Indiana Jones' Greatest Adventures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1994년

플랫폼: SNES

개발사: 루카스아츠, Factor 5

제작사: JVC

장르: 플랫폼

 




슈퍼 스타워즈: 리턴 오브 더 제다이라는 게임에 쓰였던 엔진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인디아나 존스 1,2,3편의 스토리가 모두 담긴 종합선물세트 형식의 액션 게임. 횡스크롤과 드라이빙 게임플레이가 혼합된 형태의 28개의 스테이지로 구성되었다. 음악, 스토리, 이벤트신 등이 영화를 충실히 재현했으며 게임플레이 또한 단순하면서도 영화의 느낌을 잘 살렸다는 좋은 평가를 받았고, 판매 실적 역시 훌륭한 편으로 성공한 게임 축에 속한다. 거의 동시에 발매된 슈퍼 스타워즈의 한 솔로와 인디아나 존스의 인디가 모두 해리슨 포드였고, 두 게임의 게임플레이가 매우 유사했기 때문에 인디의 캐릭터 스프라이트는 슈퍼 스타워즈의 한 솔로의 것을 거의 그대로 가지고 왔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딱 봐도 어느 정도의 재미는 있을 듯한 느낌


9. Indiana Jones and His Desktop Adventures

 

발매연도: 1996년

플랫폼: Microsoft Windows, Apple Macintosh

개발사: 루카스아츠

제작사: 루카스아츠

장르: 어드밴처 게임

 

스타워즈: 요다 스토리(1997)와 함께 PC 화면 구석의 창 형태로 아담하고 귀엽게 즐기는 컨셉으로 등장한 인디아나 존스 게임. 시대적 배경은 1930년대 멕시코이며 한 번 게임을 클리어하는데 대략 30분 정도 걸리지만 게임의 플롯, 사이즈, 그리고 방향성이 게임 시작 시마다 랜덤하게 결정되고 아이템과 지역이 매번 달라지는 특성을 가지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반적으로 abandonware로 인식되고 있으며 지금의 PC에서도 잘 돌아가므로 다운로드 받아 한 번 즐겨보는 것도 나쁘진 않을 듯 (링크)

 

10. Indiana Jones and the Infernal Machin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플랫폼): 1999 (Windows), 2000 (N64), 2001 (GBC)

개발사: 루카스아츠, HotGen, Factor 5

제작사: 루카스아츠, THQ

장르: 액션-어드밴처 게임

 









인디아나 존스 시리즈의 첫 번째 3D 게임으로, 1947년을 시대적 배경으로 러시아와 미국의 갈등 구조를 기반으로 바빌론의 유적과 고대 신을 깨우는 기계에 대한 이야기가 전개되는 게임이다. 인디아나 존스의 액션이 3D로 펼쳐진다는 점을 제외하고는 일반적인 3D 액션 게임의 기준으로 본다면 그다지 훌륭한 게임이라고 하기에는 약간 모자란 감이 있다는 것이 일반적인 평가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1. Indiana Jones and the Emperor's Tomb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2003

플랫폼: Mac OS X, PlayStation 2, Windows, Xbox

개발사: The Collective, Inc.

제작사: 루카스아츠

장르: 액션

 










영화 Indiana Jones and the Temple of Doom (2편)의 스토리가 일어나기 바로 전의 시점의 이야기로, 인디아나 존스 게임답게 스리랑카의 정글, 프라하의 나치 성, 이스탄불, 모스크바, 포세이돈의 숨겨진 신전 등을 모험하면서 나치와 대결하고 유적을 발굴하는 내용이지만 게임 자체는 이번에도 역시 그럭저럭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2. Lego Indiana Jones: The Original Adventures

 

발매연도: 2008

플랫폼: Nintendo DS, PC, PlayStation 2, PlayStation 3, PlayStation

개발사: Traveller's Tales

제작사: 루카스아츠

장르: 액션 어드밴처

 

레고 스타워즈가 보여준 공전의 히트로 인해 언젠가는 등장할 것이라 예견되었던 게임이자 영화 인디아나 존스 4편의 개봉과 시기를 맞추어 발매되는 게임. 레고로 표현된 인디아나 존스 1,2,3편의 이야기가 좀 더 코믹한 터치와 함께 펼쳐질 예정이다. 레고 스타워즈가 그러했듯, 레고를 가지고 놀며 인디아나 존스에 열광했던 세대의 향수를 자극하는 영리한 컨버전스임과 동시에 레고 만이 보여줄 수 있는 어처구니 없는 유머가 작렬할 것으로 기대된다. 나치와 관련된 내용이 완전히 빠지고, 가상의 나치스러운 악당이 등장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는 실제 발매될 레고 블록에서도 마찬가지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제가 개인적으로 가장 기대하고 있는 게임이기도 합니다. 레고 스타워즈는 요약판이라고 할 수 있는 NDS 버전도 꽤나 재밌게 했던 터라, 이번에는 Xbox360용으로 구해서 해볼 생각을 하고 있어요. 아이 앞에서도 별 거리낌없이 할 수 있을 거 같은 몇 안되는 게임이기도 할 듯. 공식 홈페이지는 여기

 

13. Indiana Jones (가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매연도: 2009 (예정)

플랫폼: PlayStation 3, Xbox 360

개발사: 루카스아츠

제작사: 루카스아츠, 액티비전(PSP)

장르: 액션

 




The Emperor's Tomb의 속편이자 3D 인디 게임의 최신작으로 개발 중인 게임. 루카스아츠에서 2006년 E3에서 물 흐르듯 부드러운 캐릭터 애니매이션을 가능케 하는 euphoria 기술을 사용하는 인디 게임의 최신작이라고 대대적으로 홍보했다. 당시에는 2007년에 발매될 예정이었으나 연기되고, 인디 4의 개봉에 맞추어 2008년 여름에 등장할 것이라는 기대 역시 루카스 아츠에서 스타워즈: 포스 언리쉬드의 개발에 우선순위를 부여함에 따라 2009년 발매 예정이 되었다. (대신 레고 인디아나 존스가 영화 개봉 즈음에 등장할 예정) 스토리에 대해서는 공개된 내용이 그다지 많지는 않는데, 시대적 배경은 1939년이 될 것이며 샌프란시스코가 게임의 배경 중 한 곳이 될 것이라는 정도만 알려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크린샷을 보면 솔직히 쫌... 걱정된다.

 

그 밖에... 


Indiana Jones in the Lost Kingdom (1984, Commodore 64)

 

사용자 삽입 이미지


Indiana Jones in Revenge of the Ancients (1987, DOS/Apple II)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게임화면보다 커버가 더 멋져서...


The Young Indiana Jones Chronicles (1992, NES)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치며...

정리하다보니 생각보다 많아서 적당히 요약하는 것만으로도 상당한 시간이 걸렸네요. 듣자하니 인디아나 존스도 벌써 5편 이야기도 나오는 거 보면 스타워즈의 수순을 따르지 않을까 싶기도 하네요. 게임 쪽에서는 레고 인디아나 존스도 기대되긴 하지만, "정식" 인디아나 존스 역시 3D에서 좀 제대로 장착하는 모습을 보이는 속편이 등장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2009년에 나올 신작을 기대해보고 싶은데, 루카스아츠가 요새 스타워즈 외에는 영... ^^;;;

이번 영화를 보고 난 후, 이걸 루카스아츠의 빛나던 시절 그래픽 어드밴처로 만들면 어떤 느낌일까를 상상하는 것도 나름 즐겁지 않을까 하는 생각입니다. 아 옛날이여~를 외치는 건 좀 촌스럽지만서도, 정말 루카스아츠는 그 때가 100만배 멋졌단말이죠!!!

* 본 포스트는 WikipediaMoby Games의 글과 그림을 참고하여 작성되었음을 밝힙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로카르노 2008.05.20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디아나존스 게임 상당히 많네요 이렇게 많을 줄은 몰랐습니다^^

  2. BlogIcon XROK 2008.05.20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정도는 해봤고.... 반에 반정도는 못해봤고...
    그 반의 반정도는 듣도보도 못했던 것들도 있군요 -_-a

    재미있게 잘 보고 갑니다 :)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번에 처음 접한 게임들이 많았어요. 여기에 더해 같은 타이틀이지만 휴대용으로 이식된 것들이라던지가 더해지면 또한 더더욱 많더라는... ^^

  3.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09: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다음 블로거뉴스에 추천 한 방~! (본문 편집이 용이하지 않은 상황이라 추천 버튼을 넣을 수 없어 염치 불구하고 댓글로 말씀드립니다. ^^;; ) 블로거뉴스 송고된 주소는 http://bloggernews.media.daum.net/news/1187991

  4. BlogIcon 페니웨이™ 2008.05.20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난 포스트군요^^

  5. BlogIcon Reidin 2008.05.20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각보다 다양한 기종으로 꽤 많이 나왔네요. 저거 중에서 플레이 해본 것이 액션으로 나온 Temple Of Doom과 어드벤처로 나온 Last Crusade, Fate Of Atlantis, 그리고 Desktop Adventure, Infernal Machine 입니다. 게임 Last Crusade를 먼저 해 보고 너무 재미있어서 게임 엔딩 본 다음날 비디오샵으로 달려가서 인디아나 존스 1,2,3을 전부 빌려본 기억이 납니다.

    잘 읽고 블로거뉴스 추천버튼 누르고 갑니다~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개인적으로 최후의 성전은 그야말로 원작 영화보다도 훌륭한 게임이라고 생각합니다. ^^ 저도 인디4 보기전에 전작들 한번 복습을 할까 생각중이에요.

      추천 감사합니다. ^0^

  6. BlogIcon 다크맨 2008.05.20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름 열심히 인디 게임을 했는데.. 종류도 많고 못해본것이 있었다니 ㅠ.ㅠ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최후의 성전.. 추억이 새록새록.. 젤 고생했던 게임은 아틀란티스 하면서 제일 애를 먹었었는데.. 다시 해보고 싶은충동이 일어납니다 ^^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Atari2600으로 나온 게임같은 건 오히려 해본 분들이 대단하신거죠. ^^ 아틀란티스는 당시에는 Fist Path만 했던 거 같은데, SCUMMVM이라도 받아서 다른 루트도 해보고 싶네요. ^^

  7. BlogIcon 리넨 2008.05.20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루카스아츠는 어드벤쳐만 만들고 액션게임쪽은 외주를 줬으면 합니다; 루카스에서 나온 액션게임들은 재미있었던 기억이 없어요. 이번에 나올 스타워즈는 어떨지 모르겠지만 ㅇㅅㅇ); 참고로 전 인디아나존스 게임은 사촌집에서 구경만했다는 슬픈 전설이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구경만 하셨군요... ㅠ.ㅠ
      저는 최후의 성전때문에 그래픽카드를 VGA로 바꾸었다는 ㅎㅎㅎ

      이번 포스 언리쉬드는 기대가 크더라고요. 과연 어떨지...

  8. BlogIcon BLUE'nLIVE 2008.05.20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 밖에 안 해봤네요.
    정말 정말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

  9. BlogIcon CeeKay 2008.05.20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디애나 존스만으로도 다양한 게임이 있었군요. 게임 좋아하시는 분들께는 참 유익한 정보네요. 물론 저처럼 게임 문외한에게도 좋은 읽을거리구요. ^^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16: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인디아나 존스도 스타워즈만큼이나 영화, 게임, 소설, 만화, TV 등으로 광대하게 뻗어나간 프랜차이즈인 듯 해요. ^^ 재밌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10. BlogIcon 블랙 2008.05.20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아타리용 레이더스 게임 리뷰 동영상(동영상 후반부에 나오는데 AVGN 비슷하게 비판하는 내용의 리뷰입니다.)
    http://kr.youtube.com/watch?v=vnSievPdp4Y&feature=related

    2.정식 인디아나 존스 게임은 아니지만 패미컴으로 나왔던 '아르마나의 기적 (Arumana no Kiseki)'이라는 게임이 있습니다. 인디아나 존스의 타이틀을 달지는 않았지만 주인공의 모습이 인디아나 존스와 비슷했고 게임의 분위기나 내용이 Temple of Doom의 것과 거의 똑같았다는..
    http://kr.youtube.com/watch?v=4pkBKRwqRok

    http://www.atarihq.com/tsr/fds/almana.html
    패키지의 주인공 모습이 마치....

  11. BlogIcon CAFE LUCY 2008.05.20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렇게 많이 나왔을 줄은 몰랐네요...장수 타이틀이군요...영화만 유명한 줄 알았더니...

    • BlogIcon 페이비안 2008.05.20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인디아나 존스급 프랜차이즈라면 게임으로의 전개야 뭐 크게 놀라울 건 없지만, 그 중에서 최후의 성전같은 보석이 있기 때문에 의미가 더 크다고 할 수 있겠죠 ^^

  12. BlogIcon Raycat 2008.05.20 1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989년과 1992년에 발매된 게임은 저도 열심히 플레이 했었답니다...ㅎㅎ...
    옛생각이 소록소록나네요...

  13. BlogIcon 불닭 2008.05.20 2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위에 있는 인디아나 존스 게임 한번 해본거 같음 ㅋ 좀 오래된거같은데;; 어떻게 하다가 햇엇지;; 기억이;;(역시 닭대가리 ㅋㅋ)

  14. BlogIcon 사춘기 소년 2008.05.21 0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이거 진짜 신기합니다... 마치 영화 '빅'을 보는 것 같아요..

  15. BlogIcon TISTORY 운영 2008.06.01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티스토리 입니다^^
    회원님의 포스트가 현재 다음 첫화면 카페.블로그 영역에 보여지고 있습니다. 카페.블로그 영역은 다음 첫화면에서 스크롤을 조금만 내리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님께서 작성해 주신 유익하고 재미있는 포스트를 더 많은 분들과 함께 나누고자 다음 첫화면에 소개 하게 되었으니, 혹시 노출에 문제가 있으시다면 tistoryblog@hanmail.net 메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
    앞으로도 티스토리와 함께 회원님의 소중한 이야기를 담아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16. BlogIcon 아스라이 2008.06.03 2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봤습니다. 특히 루카스아츠의 3탄과 네번째 아틀란틱의 어드벤쳐 게임에서 환한 미소가 지어지네요. 정말 재밌게 했거든요.

  17. 와우 2008.06.05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천합니다. 잼나네요.

  18. 나나 2008.06.09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AVGN에서 인디아니 존스 게임을 멋지게 소개시켜 주는 영상을 보고 찾다가 이 블로그에 들르게 되었습니다.
    재미있는 글 잘 읽었습니다^^

  19. 진짜 궁금해요 2008.06.13 13: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esktop adventure 정말 기억이 새롭네요^^ 지금 하고 있는데 잘 모르겠군요ㅠ
    기본적 스킬밖에 모르는데 공략을 구할순 없을까요!!

  20. ㅇㄹㄹ 2015.07.31 1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